해상작전 헬기 구입비용 애초의 두배

하어영 2012. 05. 22
조회수 11115 추천수 0


00431347801_20120522.jpg

전투기 이어 가격논란 불붙어
“최대규모 무기구매 재검토해야”

이명박 정부가 올해 최우선 국방과제로 추진하고 있는 ‘육·해·공 대형무기도입 사업’ 중 하나인 해상작전 헬기의 구입 비용이 애초 예상의 두 배가 넘을 것으로 보인다. 전투기에 이어 불거진 가격 논란으로 전체 무기 구입 비용이 정부가 발표한 14조원을 훨씬 넘어설 것이라는 주장에 힘이 실리게 됐다.


미 국방안보협력처가 지난 16일 “한국 정부가 시호크 헬기(MH-60R) 8대, 엔진 18대, 통신장비, 전자전 시스템 등의 판매를 요청했고 그 가격은 10억달러”라며 구체적인 무기 내역과 함께 미 의회에 승인을 요청한 것으로 21일 확인됐다. 10억달러는 현재 환율을 고려하면 애초 정부가 밝힌 5538억원의 2배에 달하는 액수다.


헬기 구매는 대외군사차관(FMS, 미 국방부가 대행하는 형식) 거래로 이뤄진다. 국방부와 방위사업청은 10월까지 기종 선정을 마치고 구매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방위사업청 관계자는 “미 의회에 보고서가 올라간 것은 사실이나 그대로 가격이 확정되는 것은 아니다”라며 “그 이상의 구체적인 내용은 계약 전이라 설명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이명박 정부는 임기 마지막 해인 올해 14조원어치의 무기를 도입할 계획이다. 정부는 차세대 전투기 도입에 8조원, 공격헬기 도입에 1조8300여억원, KF-16 전투기 성능개량사업에 1조8050여억원, 무인정찰기 도입에 5002억원, 그리고 해상작전 헬기 도입에 5538억원이 투입된다고 밝힌 바 있다.


군사전문지 <디펜스 21+> 김종대 편집장은 “헬기만이 아니라 모든 최첨단 무기들의 가격 책정에 오류가 있다”며 “구입 비용이 20조원까지 늘어나고 도입 뒤 운용 비용 부담까지 안아야 하는 다음 정권은 계약 이행 과정에서 빚폭탄을 맞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김 편집장은 “공론화 없이 추진중인 단군 이래 최대 규모의 미국산 무기 구매 계획을 재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하어영 기자 haha@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 미국, 한국형전투기 우려 ‘기술 유출 막말’ 소동미국, 한국형전투기 우려 ‘기술 유출 막말’ 소동

    김종대 | 2011. 11. 01

    미국으로부터 도입한 F-15K 센서인 타이거아이 무단분해 의혹을 따지러 미 국방부 비확산담당 수석부차관보를 비롯한 11명의 조사단 일행이 한국을 방문한 때는 8월말인 것으로은...

  • 미국, 한국 F-15K 기술유출 혐의 고강도 조사미국, 한국 F-15K 기술유출 혐의 고강도 조사

    2011. 10. 28

     우리 공군이 F-15K에 내장된 미국제 센서인 타이거 아이(Tiger Eye)를 무단으로 해체하여 미 국방부로부터 강도 높은 조사를 받고 있다. 미 국방부의 랜 댄 디펜 비확산 담당 수석부차관보는 올해 8월에 전격적으로 한국을 방문하여 우리 국방부...

  • 훈련 몇번에 닳은 전투화, 모시고 신어야 하나훈련 몇번에 닳은 전투화, 모시고 신어야 하나

    김동규 | 2012. 02. 20

    신형 보급 1달만에 앞코 가죽…접착식 밑창도 문제 기존 업체들 “성능 무리” 입찰 포기에도 사업 강행 한반도 전장은 거칠다. 강원도의 한겨울은 영하 20도를 넘나들지만 한여름은 영상 40도에 이를 정도로 덥다. 또한 국토 대부분이 산악 지대인 ...

  • 상륙전의 날개, 누가 주인인가?상륙전의 날개, 누가 주인인가?

    김동규 | 2011. 11. 25

    상륙전의 날개, 누가 주인인가? 상륙기동헬기를 갖기 위한 해군-해병대의 신경전 한국 해병대에는 상륙전의 필수 장비인 상륙기동헬기가 단 한 대도 없다.  군은  낙후된 상륙전력의 현대화를 위해 2016년까지 수리온 기반 상륙기동헬기 40여대를 도입...

  • “중동서 한국인 납치 소식 들리지 않게 하겠다”“중동서 한국인 납치 소식 들리지 않게 하겠다”

    김동규 | 2011. 04. 14

    한국 최초 민간군사기업 ‘블렛케이’ 인터뷰 “중동서 한국인 납치 소식 들리지 않게 하겠다” 한국에서 민간군사기업(Private Military Company, PMC)은 아직 생소한 업종이다. 민간인이 군용 총기류를 소지하는 것이 불가능한 한국에서 군사 임...

기획 특집|전망과 분석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