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연평도 사태 논의…남북 국방장관회담 열린다

손원제 2011. 01. 21
조회수 9746 추천수 0


북, 통지문…정부 “도발책임 의제로” 수용 
 
 
북한이 20일 천안함·연평도 사태 등을 논의할 남북 군사고위급회담을 열자고 남쪽에 제의했다. 북쪽은 특히 회담 의제와 관련해 “천안호 사건과 연평도 포격전에 대한 견해를 밝히고 조선반도(한반도) 군사적 긴장을 해소할 데 대하여”라고 명시했다. 이에 대해 우리 정부는 천안함 폭침과 연평도 포격 도발에 대한 책임있는 조치 및 추가 도발 방지에 대한 확약을 의제로 하는 남북고위급회담에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북쪽의 제의는 미국 워싱턴에서 19일(현지시각) 열린 미국과 중국의 정상회담에서 ‘남북관계 개선과 진정성 있는 남북대화 재개’를 강조한 직후 나온 것이다. 정부는 북쪽의 제안이 있은 직후 청와대에서 이명박 대통령 주재로 안보관계장관회의를 열어 수용 여부를 검토했다.

 

북쪽은 이날 오전 군 통신선을 통해 김영춘 인민무력부장 명의로 김관진 국방장관에게 보낸 전화통지문에서 “군사적 현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남북고위급군사회담 개최”를 제의했다. 통지문은 또 “(고위급 군사회담과) 관련된 실무문제를 토의하기 위해 예비회담을 개최”하자고 밝혔다. 장광일 국방부 정책실장은 “고위급 군사회담을 국방장관회담으로 해석해도 틀린 것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북한의 제의에 대해 정부는 보도자료를 내어 “천안함 폭침과 연평도 포격 도발에 대한 책임있는 조치 및 추가 도발 방지에 대한 확약을 의제로 하는 남북고위급회담에 나갈 것”이라며 “이런 방향으로 (회담 장소, 시기, 의제 등을 논의할) 예비회담 등 구체적인 사항들을 내주 북쪽에 제의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장 실장은 “우리가 논의하고자 하는 입장 확인 없이 고위급회담 개최는 무의미하다”며 “예비회담을 보고 실제 본회담으로 갈지 안 갈지를 (다시) 봐야 한다”고 여지를 뒀다.

 

정부는 이와 함께 별도의 고위급 당국간 회담을 북쪽에 제의해 비핵화에 대한 북쪽의 진정성을 확인하기로 했다. 정부는 조만간 북쪽에 정식으로 이를 제의하는 전통문을 보낼 예정이다. 정부는 남북대화 조건으로 그동안 천안함 폭침과 연평도 포격에 대한 책임있는 조처, 추가 도발 방지 확약, 비핵화에 대한 진정성 확인 등을 요구해왔다.

손원제 권혁철 기자 wonje@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 해군 소장이 “북한보다 더한 위협” 탓에  화병으로 숨진 이유해군 소장이 “북한보다 더한 위협” 탓에 화병으로 숨진 이유

    2011. 04. 25

        해군 준장, 천안함 이후 화병 얻어 사망   천안함 사건에 대한 감사원 감사가 진행되고 난 지 얼마 후인 작년 여름. 해군의 한 예비역 제독은 예전부터 잘 알고 지내던 해군 2함대사령부 장교로부터 갑작스런 전화를 받았다. 의기소침한 목소리가...

  • ‘대통령 참석 편의’ 위한 합동임관식, 그날은 ‘전쟁’‘대통령 참석 편의’ 위한 합동임관식, 그날은 ‘전쟁’

    박수찬 | 2012. 02. 15

    3군·3사·간호사관학교·학군단…계룡대 북새통숙박 식사 교통 지옥…식장 입장만 몇 시간씩   사관학교 생도들에게 있어 가장 뜻 깊은 날을 꼽으라면 단연 졸업식과 임관식이 주를 이룬다. 눈물과 땀방울을 흘리며 열심히 군사학을 공부한 끝에 장교...

  • 병장 시급 459원, 기껏해야 껌 한 통 값병장 시급 459원, 기껏해야 껌 한 통 값

    김동규 | 2011. 12. 26

    지난해 8월 1일 고용노동부가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2012년 최저 임금은 시간당 4,580원이다. 4,580원으로는 서울 시내에서 짜장면 한 그릇 사먹기 힘들다 ...

  • ‘국방장관 암살설’, 정치가 안보 저격했다‘국방장관 암살설’, 정치가 안보 저격했다

    김종대 | 2011. 08. 31

    김관진 ‘암살설’과 한민구 ‘출마설’국방위 의원 두 명이 실종된 사연 김종대  편집장(jdkim2010@naver.com)       장관 암살조의 실체   국방이 국내정치에 악용되는 우려할 만한 시도가 연이어 나오고 있다. 그 중 눈에 띄는 두 가지 ...

  • [한미동맹] 한국에 방위비 청구서 내미는 미 국방장관[한미동맹] 한국에 방위비 청구서 내미는 미 국방장관

    2012. 01. 12

    2011년 11월에 미국의 외교잡지 포린 폴리시에서 힐러리 클린턴은 “미국의 미래는 아시아태평양의 미래와 가장 우선적으로 연결된다”는 요지의 기고문이 발표되었다. 논문에서 힐러리는 “미국의 태평양에서 역할의 중요성은 그 무엇과 비교할 수 없...

기획 특집|전망과 분석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