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국방부 기자단 ‘첫보도’ 신경전

2011. 01. 24
조회수 13290 추천수 0

[소말리아 피랍 선원 구출]

 

 

국방부, MB담화뒤 “4시쯤”
기자단 5분 먼저 보도키로
청, 다시 3시30분으로 당겨
결국 기자단 3시25분 보도 
 


소말리아 해적 진압 및 삼호주얼리호 구출 첫 소식은 지난 21일 오후 3시25분 언론의 긴급 속보로 처음 알려졌고, 이명박 대통령은 5분 뒤인 3시30분 청와대 춘추관에서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했다. 여기엔 첫 소식을 먼저 전하려는 청와대와 국방부 출입기자들 사이의 치열한 ‘1보(첫 보도)’ 신경전이 작용했다.


애초 국방부는 각 언론사에 엠바고(보도자제)를 요청하며, 구출 작전이 끝나면 공식 브리핑을 하겠다고 거듭 밝힌 바 있다. 기자들과 국방부는 공식 브리핑 시작 시점에 맞춰 엠바고를 풀고, 삼호주얼리호 구출 작전 첫 보도를 내보내기로 약속했다.

 

지난 21일 오후 3시 국방부는 기자들에게 “구출 작전이 끝났으며 오후 4시 전후에 공식 브리핑을 할 예정”이라고 공표했다. 기자들은 ‘속보를 내보내고 생방송을 해야 하니 정확한 시간을 확정해 알려달라’고 거듭 요청했지만, 국방부는 “오후 4시 전후”라며 정확한 시간은 못박지 않으려 했다.

 

국방부는 이 대통령의 ‘작전 성공’ 담화 발표 뒤에야 공식 브리핑을 할 수 있는 처지였기 때문이다. 이런 사정을 파악한 기자들은 ‘어렵게 엠바고를 지켜줬는데 갑자기 이 대통령이 1보를 내는 것은 있을 수 없다’며 ‘인질 전원 구출’ 첫 보도를 이 대통령 담화 5분 전인 오후 3시55분에 하기로 결정했다.

 

그러자 청와대는 이 대통령 담화 발표 시간을 오후 3시30분으로 조정했다. 이 소식을 접한 기자들은 1보 시점을 대통령 담화 발표 5분 전인 오후 3시25분으로 앞당기기로 결정했다. 이와 함께 기자들은 청와대가 대통령 담화 시간을 또 바꾸더라도 그보다 5분 전에 1보를 내보내기로 했다.

언론의 첫 보도와 대통령 담화 사이의 ‘5분 시차’엔 이런 웃지 못할 우여곡절이 담겨 있다.

 

권혁철 기자 nura@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 해군 소장이 “북한보다 더한 위협” 탓에  화병으로 숨진 이유해군 소장이 “북한보다 더한 위협” 탓에 화병으로 숨진 이유

    2011. 04. 25

        해군 준장, 천안함 이후 화병 얻어 사망   천안함 사건에 대한 감사원 감사가 진행되고 난 지 얼마 후인 작년 여름. 해군의 한 예비역 제독은 예전부터 잘 알고 지내던 해군 2함대사령부 장교로부터 갑작스런 전화를 받았다. 의기소침한 목소리가...

  • 병장 시급 459원, 기껏해야 껌 한 통 값병장 시급 459원, 기껏해야 껌 한 통 값

    김동규 | 2011. 12. 26

    지난해 8월 1일 고용노동부가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2012년 최저 임금은 시간당 4,580원이다. 4,580원으로는 서울 시내에서 짜장면 한 그릇 사먹기 힘들다 ...

  • ‘대통령 참석 편의’ 위한 합동임관식, 그날은 ‘전쟁’‘대통령 참석 편의’ 위한 합동임관식, 그날은 ‘전쟁’

    박수찬 | 2012. 02. 15

    3군·3사·간호사관학교·학군단…계룡대 북새통숙박 식사 교통 지옥…식장 입장만 몇 시간씩   사관학교 생도들에게 있어 가장 뜻 깊은 날을 꼽으라면 단연 졸업식과 임관식이 주를 이룬다. 눈물과 땀방울을 흘리며 열심히 군사학을 공부한 끝에 장교...

  • ‘국방장관 암살설’, 정치가 안보 저격했다‘국방장관 암살설’, 정치가 안보 저격했다

    김종대 | 2011. 08. 31

    김관진 ‘암살설’과 한민구 ‘출마설’국방위 의원 두 명이 실종된 사연 김종대  편집장(jdkim2010@naver.com)       장관 암살조의 실체   국방이 국내정치에 악용되는 우려할 만한 시도가 연이어 나오고 있다. 그 중 눈에 띄는 두 가지 ...

  • [한미동맹] 한국에 방위비 청구서 내미는 미 국방장관[한미동맹] 한국에 방위비 청구서 내미는 미 국방장관

    2012. 01. 12

    2011년 11월에 미국의 외교잡지 포린 폴리시에서 힐러리 클린턴은 “미국의 미래는 아시아태평양의 미래와 가장 우선적으로 연결된다”는 요지의 기고문이 발표되었다. 논문에서 힐러리는 “미국의 태평양에서 역할의 중요성은 그 무엇과 비교할 수 없...

기획 특집|전망과 분석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