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계를 뒤흔든 스파이들”“세계를 뒤흔든 스파이들”

    2011. 01. 17

    ‘페르소나 논 그라타’(persona non grata). 문자 그대로 ‘비호감’, ‘기피인물’이다. 외교가에서 ‘기피인물’은 수교국에서 파견된 특정 외교관의 전력이나 비우호적 행위 탓에 주재국으로부터 신임을 거부당한 인물을 말한다. 이 통고를 받은 외...

  • 미·중 하늘서 ‘첨단무기 과시’ 경쟁미·중 하늘서 ‘첨단무기 과시’ 경쟁

    권태호 | 2011. 01. 17

      사진 <데일리 메일> 누리집 갈무리   중국은 스텔스기 공개, 미국은 최신 무인기 시험비행   중국이 미국의 F-22 랩터의 경쟁모델인 스텔스 전투기 ‘젠-20’의 시험비행을 실시한 데 대해 민감한 반응을 보이고 있는 미국이 ...

  • 전쟁에 반대하는 해병전쟁에 반대하는 해병

    2011. 01. 17

      해병 539기 김복철(44)씨. 그는 지난 1986년부터 88년까지 서해 바다의 강화도에서 근무했다. 오랜만에 군대 얘기가 나오자 여느 해병대 나온 사람들이 그러는 것처럼, 두 눈을 반짝이며 경험담을 쏟아내더니 신병교육을 마치고 동기들과 찍은 사진...

  • [기고] 비정치적 교류가 먼저다[기고] 비정치적 교류가 먼저다

    2011. 01. 17

    햇볕정책은 정치학이나 국제정치학의 이론에 확고한 근거를 가지고 있다. 이 정책은 시공을 초월할 수 있고, 구주 통합이나 한반도 통일 가능성에서 합리성을 갖고 있다. 햇볕정책은 먼저 국제정치학의 통합이론에 입각한 ‘평화우선’ 정책이다. ‘경제...

  • 한국 기업들 ‘대북 경협’ 발묶인 새 ‘북한 자원’ 다 채가는 중국한국 기업들 ‘대북 경협’ 발묶인 새 ‘북한 자원’ 다 채가는 중국

    2011. 01. 17

    포스코 무산철광 개발권 중 국영업체에 뺏길 판희토류 개발 추진 업체는 북 승인받고도 발만 동동     북한의 자원 개발을 추진해온 한국 기업들이 정부의 대북경협 전면중단 조처로 이미 확보했던 자원마저 중국에 빼앗기며 발을 동동 구르고 있다. ...

  • [기고] 여섯개의 과일을 모아...[기고] 여섯개의 과일을 모아...

    2011. 01. 17

    여섯개의 과일을 모아보자. 사과·배·감·포도·머루·귤 등. 잘 익어서 한자리에 있으면 우리의 입맛을 유혹한다. 과일이 익으려면 제각기 성숙의 길을 가야 한다. 사과가 익은 길이 배가 익은 길과 다르며, 감은 배의 길과 다르다. 머루는 산속에서만...

  • [사설] 미-중 정상회담, 구경꾼으로 전락한 한국 외교

    2011. 01. 17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이 오는 18~21일 미국을 국빈방문해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다. 이번 회담은 1979년 1월 덩샤오핑이 미국을 방문해 국교를 정상화한 이래 가장 주목받는 양국관계 일정이다. 무엇보다 세계 양대 강국으로 우...

  • 천영우 “북 이러다간 종말”

    2011. 01. 17

    천영우 청와대 외교안보수석은 “북한이 경제를 바로잡고 재활시키지 않은 채 영원히 버텨낼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며 “북한은 대량의 외부지원 없이 생존의 문제를 스스로 해결할 수 없다”고 말했다. 천 수석은 16일 보도된 미국 공...

  • 북-일대화 놓고 신경전

    2011. 01. 17

    한 “남북이 먼저” 주장에 일 “동의…여건되면 따로” 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과 마에하라 세이지 일본 외상이 15일 한-일 외교장관 회담에서 북-일 대화를 놓고 미묘한 신경전을 벌였다. ‘북-일 대화보다 남북대화가 먼저’라는 한국 쪽 주장에 ...

  • 민족주의 아직 죽지 않았다민족주의 아직 죽지 않았다

    김보근 | 2011. 01. 17

    21세기 민족주의 통일뉴스·1만5000원   민족주의는 유효한가?” ‘민족주의’라는 담론 자체는 물론이고 유효성을 묻는 이런 질문 자체가 낡아보이는 게 현실이다. 민족주의 담론이 가장 유용하게 쓰일 민족통일 분야에서도 ‘경제공동체 형성’이나 ‘평화실...

기획 특집|전망과 분석

RSS